본문 바로가기

‘청와대 관련 의혹 수사중인 검찰수사팀 해체반대’ 청원 20만명 동의

중앙일보 2020.01.15 14:35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청와대 관련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 수사팀을 해체하지 말아 달라는 내용의 국민청원이 ‘한 달 내 20만명 이상 참여’라는 청와대 공식 답변요건을 채웠다.
 
‘윤석열 총장의 3대 의혹 수사팀을 해체하지 말라’라는 제목으로 지난 6일에 올라온 해당 청원에 15일 오후 2시 20분 현재 22만5158명이 참여했다.
 
청원인이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으나 3대 의혹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비리 의혹을 비롯해 청와대 하명수사 및 감찰무마 의혹을 뜻하는 것으로 보인다.
 
청원인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살아있는 권력에 굴하지 않고 청와대 관련 의혹을 수사해 다수의 국민이 환호하고 응원하지만 대통령과 청와대 실세들은 불편해한다”며 “3대 부조리 수사팀이 해체되면 국민이 폭발할 가능성이 크다”고 주장했다.
 
한편 청와대는 국민청원 답변 규정에 따라 청원이 마감되는 시점인 다음 달 5일로부터 한 달 내에 이번 청원에 대한 답을 내놔야 한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