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황교안 혼자만으로 총선돌파 안 되는 거 삼척동자도 알아”

중앙일보 2020.01.14 15:17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뉴스1]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뉴스1]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황교안 대표를 향해 “더이상 머뭇거리지 말고 모든 것을 내려놓고 통합비상대책위원회를 선언하라”고 주문했다.
 
14일 홍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황 대표 혼자만으로 총선 돌파가 안 된다는 것은 이제 삼척동자도 다 안다”며 “마지막 희망은 대통합이고 대통합의 키맨은 황 대표”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전날 검경수사권 조정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과 관련해 “지난 1년 동안 수없이 목숨을 건 투쟁을 외쳤지만 단 하나도 저지하지 못하고 모든 것을 내어준 어젯밤 국회였다”고 평가했다.
 
홍 전 대표는 “지난 1년 동안 야당은 허공에 주먹질만 한 허망한 세월을 보냈다”며 “머릿수가 모자라서가 아니라 절박함이 없었고 이미 저들에게 깔보임을당한 터라 무망한 대처로 세월을 보낼 수 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승민 의원만 다시 불러오는 것은 소통합에 불과하고 선거에도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시간 끌기로 다시 통합 화두를 이용하면 총선 참패의 길로 간다. 폭주하는 문재인 정권을 막는 마지막 선택”이라고 강조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