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지수 댄스에 레드카드, 야구 유희관 농구도 '칼날 3점슛'

중앙일보 2020.01.12 16:17
12일 부산에서 열린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댄스세리머니를 펼친 박지수를 향해 안덕수 감독이 준비한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사진 WKBL]

12일 부산에서 열린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댄스세리머니를 펼친 박지수를 향해 안덕수 감독이 준비한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사진 WKBL]

박지수(KB)가 3점슛을 터트린 뒤 댄스 세리머니를 펼치자, 상대팀 사령탑으로 나선 안덕수 KB 감독이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3점슛 콘테스트에 번외경기로 참가한 프로야구 두산 투수 유희관은 농구에서도 칼날 제구력(?)을 뽐냈다.  
 

부산서 첫 개최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핑크스타 승, MVP는 3점슛 3개+댄스 박지수
일반인 12번째 선수 참가 "팬들과 함께"
두산 투수 유희관, 3점슛 콘테스트 나서

부산에서 처음으로 열린 여자농구 올스타전이 성공적으로 치러졌다. 핑크스타가 12일 부산 금정구 스포원파크 BNK센터에서 열린 2019-20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블루스타를 108-101로 꺾었다.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이 2002년 시작된 뒤 부산에서 개최된건 이번이 처음이다. 올 시즌 새롭게 창단한 부산 BNK의 홈구장에서 열렸다. 4464명을 수용하는 경기장에 3915명이 입장했다.  
 
박지수가 기자단 투표 77표 중 74표를 받아, MVP와 함께 상금 300만원을 받았다. 1m95㎝ 박지수는 3점슛 3개 포함 19점을 올렸다. 또 화려한 댄스 세리머니를 펼치며 흥을 더했다.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3점슛 콘테스트에 일반인 번외경기에 참가한 두산 투수 유희관.[뉴스1]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3점슛 콘테스트에 일반인 번외경기에 참가한 두산 투수 유희관.[뉴스1]

득점상은 27점을 올린 블루스타 그레이(우리은행)에게 돌아갔다. 3점슛 콘테스트에서는 강이슬(KEB하나은행)이 결승에서 19점을 기록, 심성영(KB·17점)을 제치고 2년 연속 우승했다.
 
3점슛 콘테스트 일반인 번외경기에 참가한 프로야구 두산 투수 유희관(34)은 예선에서 9점을 넣었다. 장내아나운서는 “농구도 제구가 되네요”라고 말했다. 유희관은 동주여고 선수 임정빈과 대결에서도 8-2로 승리했다. “농구를 좋아하는 야구인”이라고 소개한 유희관은 같은 중앙대 출신 김선형(SK) 등과 친분이 두텁다.
올스타전에 12번째 선수로 경기에 참가한 이혜수씨와 임수빈양. [사진 WKBL]

올스타전에 12번째 선수로 경기에 참가한 이혜수씨와 임수빈양. [사진 WKBL]

이번 올스타전에는 팬들과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 올스타전에서 처음으로 팬이 각팀의 12번째 선수로 직접 경기에 참가했다. 2쿼터에 핑크스타 소속 여자농구동호회 회장 이혜수(30)씨, 블루스타 소속 임수빈(16)양이 출전해 각각 8점, 4점을 올렸다. 선수들은 전날 부산 동주여고로 ‘스쿨어택’을 가서 농구클리닉을 했고, 이날 오전 푸드트럭 행사에서 팬들과 만났다.  
 
선수들은 다양한 세리머니와 댄스로 ‘흥’을 더했다. 특히 선수들은 상대팀 벤치에 앉은 소속팀 감독들을 겨냥했다. 1쿼터에 블루스타 박혜진(우리은행)은 3점슛을 넣은 뒤 위성우 우리은행 감독에게 화살을 쏘는 동작을 취했다. 2쿼터에 핑크스타 박지수는 3점슛을 터트린 뒤 안덕수 KB 감독 앞에서 막춤을 췄다. 안 감독은 박지수를 향해 준비한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뚱뚱해지는 복장을 착용하고 블록슛을 선보이는 안덕수 KB감독. [사진 WKBL]

뚱뚱해지는 복장을 착용하고 블록슛을 선보이는 안덕수 KB감독. [사진 WKBL]

사령탑 중에서는 안덕수 감독이 빛났다. 3쿼터가 끝난 뒤 각팀 감독들은 뚱뚱해지는 복장을 착용하고 미니농구대에서 3대3게임을 했다. 안덕수 감독은 임근배 삼성생명 감독의 빗나간 슛을 앨리웁덩크로 연결한 뒤 익살스런 댄스 세리머니를 했다.  
 
베스트퍼포먼스상은  핑크스타 박지현(우리은행)이 차지했다. 박지현은 경기 중 더블클러치를 선보였고, 하프타임 때 가수 노라조 공연에서 함께 댄스를 펼쳤다. 블루스타 그레이 역시 현란한 댄스로 분위기를 띄웠다.  
 
부산=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