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년간 500억원 지원 ‘국제관광도시’가 뭐길래?…부산·인천 자존심 건 유치 대결

중앙일보 2020.01.10 05:01
부산 감천문화마을 전경. [사진 부산시]

부산 감천문화마을 전경. [사진 부산시]

 
정부가 5년간 500억원을 지원하는 ‘국제관광 도시’에 선정되기 위해 국내 2·3위 도시 부산·인천시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국제관광 도시 선정은 ‘국내 대표 관광도시’라는 상징성과 도시 브랜드를 높일 수 있어 두 도시가 자존심을 건 막판 싸움을 펼치고 있다. 

문체부, 국제관광도시 선정 공모사업 중
오는 21일 PT 등 거쳐 부산·인천 중 선정
선정되면 5년간 1000억원 관광진흥 투입
부산 “사업취지 적합”,인천 “관문도시”

 
9일 부산·인천시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는 ‘관광거점 도시 육성사업’으로 6개 광역시 중 한 곳을 국제관광 도시로, 기초자치단체 네곳을 지역관광거점 도시로 이달 말 선정하는 공모사업을 하고 있다. 이 가운데 국제관광 도시는 지난해 12월 19일 대구시가 1차 서류심사에서 탈락하면서 부산시와 인천시가 남아 2파전을 벌이고 있다. 
 
문체부는 두 도시를 상대로 서류심사에 이어 지난 6일 현장심사를 했고, 오는 21일 3차 프레젠테이션(PT) 심사를 해 21~24일 국제관광 도시를 선정할 계획이다. 국제관광 도시로 선정된 광역시에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5년간 500억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매칭사업이어서 선정된 도시도 같은 금액인 500억원을 투입해야 한다. 총 1000억원으로 관광 브랜드 전략 수립, 지역 특화 관광 자원과 콘텐트 개발, 도시 접근성 개선, 홍보·마케팅 등을 하는 것이다. 
 
부산시는 지난 6일 현장심사 때 심사위원·문체부 관계자 12명에게 기장군 일대 오시리아 관광단지를 중심으로 도심 속에서 즐기는 부산의 해양레저 관광을 소개했다. 또 영화의 전당과 감천문화마을을 돌며 사계절 다양한 축제와 두 차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성공 개최한 전시·컨벤션 산업, 근·현대 역사문화 등을 소개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은 인천보다 공항만 뒤질 뿐 호텔 등 모든 관광 인프라가 우수하고 서울 중심의 관광을 분산하려는 이번 사업 목적에 맞다”며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부산이 국제관광 도시로 선정돼야 한다”고 말했다. 비수도권이자 제2 도시 부산이 선정되는 것이 정책 취지에 부합한다는 주장이다. 부산시는 자체 매칭 사업비를 500억원 올려 1000억원을 투자하겠다는 뜻도 문체부에 밝혔다. 

 

 인천 송도컨벤시아. [사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 송도컨벤시아. [사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시는 지역대학과 연구기관 등 전문가가 포함된 자문단을 운영하면서 인천국제공항과 항만 등 인프라, ‘지붕 없는 박물관’ 강화도와 100년 개항도시와 같은 역사 관광자원 등을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인천 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연 1000만 명이 넘는 외국인 관광객 중 70% 이상이 서울만 다녀가는 현실을 개선할 필요가 있다는 점도 강조하고 있다.
 
인천시는 국제관광 도시에 선정되면 영종도의 인스파이어 등 관광엔터테인먼트 시설과 서해안 섬 투어, 송도 컨벤시아 국제회의장 등 관광컨벤션 산업이 활성화돼 추가 관광수입과 일자리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인천시는 지난 6일 문화체육관광부의 현장 실사단에 강화-영종-송도-개항장으로 이어진 관광 벨트를 주요 관광 상품으로 부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도시는 21일 프레젠테이션을 앞두고 주요 전략을 노출하지 않기 위해 애쓰는 모습이다. 문체부는 관광수용력(수용태세), 교통기반, 관광자원 경쟁력, 자치단체 계획의 충실성 등을 따져 국제관광 도시를 최종 선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훈 한양대학교 관광학부 교수는 “국제관광 도시 유치를 위해 각 도시가 자신들의 장점을 찾아내서 부각하는 과정은 긍정적”이라면서도 “지역에 외래객을 유치하기 위해 인프라를 만들어야 한다는 도식화된 방식에서 벗어나 여행사 마케팅 등으로 관광객을 지역에 오게 한 뒤 인프라를 보완해 가는 유통 중심의 방향으로 전환하는 것도 고민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부산·인천=황선윤·심석용 기자 suyohw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