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 남친이랑 왜 연락해" 여중생 집단폭행한 여고생들

중앙일보 2020.01.06 22:09
[연합뉴스]

[연합뉴스]

경기 양평에서 여고생들이 여중생들을 상대로 집단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가해학생 2명을 입건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6일 경기 양평경찰서는 중학생들을 집단 폭행해 코뼈를 부러트리는 등 다치게 한 혐의(공동상해)로 고등학생 A양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양 등은 지난해 12월 25일 저녁 양평군 한 노래방과 공터에서 중학생 B양 등 2명을 약 1시간 동안 하이힐을 신고 발길질하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B양은 코뼈가 부러져 수술을 받았다.
 
이들은 주민의 신고로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폭행이 이뤄진 장소는 경찰서에서 불과 200m가량 떨어진 곳이었다. A양 등은 일행 중 한 명의 남자친구와 피해 여중생이 연락했다는 이유로 폭력을 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입건된 가해학생 외에 현장에 있던 고등학생 4명을 상대로 폭행 가담 여부를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이라 자세한 내용은 말할 수 없다"면서 "엄정하게 수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