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한 가족] 겨울에 활력 북돋는 귀한 약재 침향·녹용

중앙일보 2020.01.06 00:02 건강한 당신 3면 지면보기
 추위로 몸이 움츠러들면 무기력해지기 쉽고 면역력도 약해진다. 예로부터 한의학에선 혈과 양기를 보충해 신체 활력을 높여주는 약재로 침향과 녹용을 자주 사용해 왔다. 광동제약의 ‘침향환’(사진)은 침향과 녹용을 주원료로 해 활력 증진, 체질 개선, 건강 증진, 영양 공급에 도움을 주는 건강식품이다.
 

건강 톡톡 초이스

침향은 수령이 30년 이상인 침향나무에 상처가 생기면 그 부분에서 분비되는 끈적끈적한 액체인 수지가 응집되고 10~20년간 숙성하면서 만들어진 물질이다. 간과 신장의 기운을 돋우고 기혈 순환, 진정 작용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과 중국의 의학서나 고문서에도 침향은 신체 기운을 올려주는 약재로도 소개돼 있다.
 
‘침향환’에는 인도네시아산 침향 분말이 16%, 뉴질랜드산 녹용이 10% 들었다. 녹용과 침향 외에도 산삼 배양근·비수리(야관문)·당귀·숙지황·산수유 등 몸에 좋은 13가지 부원료가 들어 있다.
 
광동제약은 경자년 새해를 맞아 오늘부터 ‘침향환’ 2박스(박스당 30일분)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침향환 1박스와 증정품(10일분)까지 추가로 증정하는 ‘2+1’ 설날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는 전화(1899-1260)로만 진행되며 제품에 대한 상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민영 기자 lee.min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