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남기 "신뢰못받는 통계 의미없어…작성과정 투명해져야"

중앙일보 2019.12.27 08:18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5차 국가통계위원회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5차 국가통계위원회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7일 "신뢰받지 못하는 통계는 의미가 없다"며 "통계 작성 과정 전반이 더 투명해져야 한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5차 국가통계위원회 모두발언에서 "통계는 현주소를 정확히 진단하고 정책이 나갈 방향을 알려주는 청진기이자 조타수"라며 이 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빠르게 변화하는 경제, 사회 구조를 적시에 보여줄 다층적이고 세미한 통계의 개발과 생산이 필요하다"며 "통계를 바라보는 사회적 관심과 눈높이가 현저히 높아져 통계 작성 과정이 더 투명해져야 하며 프로세스도 고도화돼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날 회의는 5년 만에 대면회의로 열렸으며, 정부는 이날 회의를 계기로 향후 국가통계위원회 회의를 대면회의로 하기로 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