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HK ‘北 미사일 발사’ 오보 해프닝…합참 “발사 정황 없다”

중앙일보 2019.12.27 01:36
일본 NHK가 27일 오전 0시 22분쯤 홈페이지에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속보를 내보냈다. NHK는 이후 이 내용을 홈페이지에서 삭제하고 0시 45분쯤 '북한 미사일 발사 속보는 잘못된 기사'라고 정정했다. [사진 NHK 모바일 화면]

일본 NHK가 27일 오전 0시 22분쯤 홈페이지에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속보를 내보냈다. NHK는 이후 이 내용을 홈페이지에서 삭제하고 0시 45분쯤 '북한 미사일 발사 속보는 잘못된 기사'라고 정정했다. [사진 NHK 모바일 화면]

일본 NHK가 27일 새벽 긴급 속보로 북한의 미사일 발사 소식을 보도했다가 전문 취소하는 해프닝이 빚어졌다.
 
이날 NHK는 오전 0시 22분쯤 북한 미사일로 추정되는 물체가 홋카이도(北海道) 에리모미사키(襟裳岬) 동쪽 해상 2000㎞ 부근에 낙하했다고 속보로 전했다. 
 
일본 NHK는 이날 오전 0시 45분쯤 홈페이지에 '북한 미사일 발사 속보는 잘못된 기사'라고 정정했다. [사진 NHK 모바일 화면]

일본 NHK는 이날 오전 0시 45분쯤 홈페이지에 '북한 미사일 발사 속보는 잘못된 기사'라고 정정했다. [사진 NHK 모바일 화면]

그러나 NHK는 곧 해당 속보를 삭제한 뒤 오전 0시 45분쯤 홈페이지를 통해 “북한 미사일 속보는 잘못된 기사”라고 정정했다. 본지는 NHK의 보도 사실을 전했으나 NHK의 정정에 따라 삭제했다.
 
NHK는 홈페이지를 통한 보도 정정 후 방송 뉴스를 통해 “인터넷과 모바일로 보도된 내용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준비해놓은 문장이 잘못 나간 것”이라며 “면목이 없다”고 사과했다. 
 
이와 관련 합참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 정황은 없다”고 밝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