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나영, 유튜브 광고 수익 4169만원 기부…“학대 아동들 돕고싶다”

중앙일보 2019.12.26 12:49
[사진 김나영 유튜브]

[사진 김나영 유튜브]

방송인 김나영이 유튜브 광고 수익 전액을 학대 당한 아동들을 돕는 데 기부한다.
 
김나영은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인 ‘김나영의 노필터TV’를 통해 “올해 하반기 유튜브 광고 수익이 4169만원”이라며 이를 모두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김나영은 “모두 굿네이버스에 기부할 것이다. 마음이 뜨거워진다.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그런 뜨거움이 올라오는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 김나영 유튜브]

[사진 김나영 유튜브]

그는 “광고 수익을 어디에 기부할까 고민을 많이 했다. 그러던 중 SNS를 통해 굿네이버스의 피드를 보게 됐다"며  16개월 된 아이의 사연을 소개했다. "18개월 된 아이인데 엄마와 헤어져 살면서 이곳 저곳 다니며 학대를 당했다. 그 나이의 아이가 얼마나 예쁘고 사랑스러운지, 또 얼마나 사랑받아야 하는지 알고 있기에 사연을 접하고 마음이 안 좋았다"는 것이다. 그는 "이 수익이 학대를 받아서 아파하고 있는 아이들에게 쓰였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기부는 구독자들이 하는 기부다. 너무 고맙다”라고 감사도 전했다.
 
김나영은 지난 6월에도 상반기 광고 수익 약 2230만원을 동방사회복지회에 기부한 바 있다. 동방사회복지회는 장애인과 노인, 미혼모 등에 대한 복지 사업을 하는 단체다.
 
한편 김나영은 현재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 중이다. ‘편레스토랑’은 6명의 연예인들이 자신만의 음식 메뉴를 공개하고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전국 편의점에 출시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