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잠을 안 자서” 신생아 흔들어 혼수상태 빠뜨린 伊 20대 엄마

중앙일보 2019.12.25 21:09
[연합뉴스]

[연합뉴스]

 
20대 엄마가 잠을 자지 않는다는 이유로 신생아를 심하게 흔들어 혼수상태에 빠뜨린 일이 이탈리아에서 발생했다.  
 
24일(현지시간) ANSA 통신에 따르면 지난 21일 이탈리아 북동부 베네치아 인근 파도바의 한 병원에 생후 5개월 된 신생아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들어왔다.
 
아기는 중환자실에서 집중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의식을 회복하지 못했다.
 
경찰 조사에서 어머니 A(29)씨는 아기가 잠을 자지 않아 심하게 흔들었으며 이후 숨을 쉬지 않자 구급차를 불렀다고 진술했다.  
 
병원 측은 아기에게 '신생아 흔들림 증후군'(Shaken Baby Syndrom)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뇌가 아직 여물지 못한 신생아를 심하게 흔들면 신체 및 발달 장애가 발생할 수 있고, 심할 경우에는 뇌사 또는 사망에 이를 수 있다.
 
담당 의사들은 뇌사판정위원회에 뇌사 여부를 가려달라고 요청한 상태다.
 
이탈리아 경찰은 현재 아기 엄마를 중상해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