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서 일가족 4명 숨진채 발견…경찰 “생활고 추정, 유서 발견 안돼”

중앙일보 2019.12.24 08:25
[연합뉴스]

[연합뉴스]

 
대구 북구의 한 주택에서 일가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4일 소방과 교육 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30분께 대구 북구 한 주택에서 40대인 부모와 중학생 아들(14), 초등학생 딸(11) 등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일가족 죽음은 중학생 아들이 등교하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담임교사의 신고로 밝혀졌다.
 
경찰은 이들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사망 원인을 수사 중이다. 현재까지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 확인된 외부 침입 흔적 등은 없다”며 “부모가 개인 사업을 했는데 최근 형편이 어려워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