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광진구 한복판에 나타난 180㎏ 멧돼지…인명피해는 없어

중앙일보 2019.12.22 20:39
[연합뉴스]

[연합뉴스]

22일 오후 서울 광진구의 한 건물 인근에 180kg가량의 야생 멧돼지 한 마리가 나타나 사살됐다.
 
서울 광진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0분쯤 광진구 자양동 방송통신위원회 지식정보센터 주변에 멧돼지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이에 소방당국 등이 출동해 오후 3시 50분쯤 멧돼지를 사살했다.
 
구청은 멧돼지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감염됐을 가능성을 고려해 폐사체 주변을 소독했다. 수거된 사체는 소각 처리될 예정이다.
 
멧돼지 출몰과 관련해 다친 사람은 없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