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2019 세계 최고의 흥행 영화는.

2019 세계 최고의 흥행 영화는.


2019년 전 세계에서 가장 흥행한 영화는 무엇일까? 영화 흥행 정보 사이트 ‘박스오피스모조’를 통해 올 한해 흥행작 톱 10(한국 개봉 영화 기준)을 알아봤다.
 
2019년 전 세계 박스오피스 1위는 27억9780만 달러(한화 약 3조2600억원)의 수입을 기록한 <어벤져스: 엔드게임>이다. 제작비(추정) 3억5600만 달러로 약 8배의 흥행 수입을 기록했다. 한국에서는 <극한직업>에 이은 관객 수 기준 흥행 2위에 올랐다. 시리즈의 대표 영웅이자 상징적 존재인 아이언맨의 죽음으로 시리즈를 감동적으로 마무리했다.

 
2위에는 디즈니의 동명 애니메이션을 실사 영화로 만든 <라이온 킹>이 올랐다. 2억6000만 달러의 제작비로 16억5640만 달러(한화 약 1조9300억원)의 수입을 기록했다. 한국에서는 470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순위 11위를 기록했다. 이어서 3위는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으로 11억3192만 달러의 흥행 수입을 기록했다. 한국에서는 802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순위 7위를 기록했다. 이어서 마블의 최강 캐릭터로 강력하게 등장한  <캡틴 마블>이 11억2827만 달러의 흥행 수입으로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의 대표작 <토이 스토리 4>는 10억7339만 달러의 수입을 기록하며 5위를 기록했다. 새로운 속편 제작에 앞서 ‘우려먹기’에 대한 걱정이 많았지만, 전작을 뛰어넘는 이야기와 섬세한 연출로 관객들의 호평을 얻었다. 한국에서는 339만 관객으로 15위의 준수한 흥행성적을 기록했다. <조커>가 10억5582만 달러로 6위를 기록했고, 디즈니의 원작 애니메이션을 실사화한 또 다른 작품인 <알라딘>이 10억5069만 달러로 7위를 차지했다.
 
이어서 8위는 현재 진행형의 애니메이션 흥행 기록을 쓰고 있는 <겨울왕국 2>다. 12월 17일 현재(한국시간 기준) 전 세계 10억3362만 달러의 흥행 수입을 기록 중이다. 한국 흥행 기록은 1200만 관객을 넘어서며 4위에 올라있다.  <분노의 질주:홉스&쇼>는 6억2270만 달러를 기록하며 9위에 이름을 올렸다. 10위는 6억9976만 달러로 중국 SF영화  <유랑지구>가 차지했다. 중국 내에서의 흥행 수입이 6억9388만 달러로 전체 수입의 99%를 차지했다. 한국에서는 1만7637명의 관객이 영화를 관람했다.
 
한국 영화로는 한국영화 최초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고 지금도 각종 시상식에서 수상과 호평이 어어지는 <기생충>과 올 한해 한국 영화시장 최고 흥행작 <극한직업>이 나란히 52위와 53위에 이름을 올렸다. 영화사별로는 디즈니가 톱 10중 6개를 기록하며, 영화 미디어 세계 최고 제국임을 증명했다.  소니 픽처스, 워너브라더스, 유니버설 픽처스, 중국 CMC픽쳐스가 각가 1편의 영화를 상위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글·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