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폭행 주장 여성 인터뷰 공개후…김건모측 "누군지도 몰라"

중앙일보 2019.12.10 17:08
가수 김건모. [일간스포츠]

가수 김건모. [일간스포츠]

가수 김건모 측이 성폭행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 김건모 측 관계자는 10일 뉴스1을 통해 "성폭행 의혹은 사실 무근이므로 고소인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피소 건에 대해서는 변호사를 선임했으며 법적 대응을 한다는 입장이다.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2016년 김건모가 서울 강남의 한 유흥주점에서 종업원 A씨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강 변호사는 "A씨의 상세한 진술을 바탕으로 증거도 수집했다"고 말했다.
 
강용석 변호사가 9일 오전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 관련 고소장을 제출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뉴스1]

강용석 변호사가 9일 오전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 관련 고소장을 제출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들어서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뉴스1]

강 변호사는 지난 9일 서울중앙지검에 A씨를 대리해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날 유튜브 방송에서는 '김건모 피해자 심경고백'이란 제목으로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A씨는 "김건모가 성폭행을 저지를 때 입었던 티셔츠를 입고 TV에 나왔다"며 "정신적 고통에 뒤늦게 고소를 결심했다"고 설명했다. 강 변호사는 A씨 외에 다른 피해자에게도 연락이 왔다며 10일 추가 폭로도 예고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