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원순 "추미애, 한가닥 하는 분이니까 잘할 것"

중앙일보 2019.12.10 01:28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유튜브 채널 'KTV 최고수다'에 출연했다. [유튜브 'KTV 최고수다' 캡처]

박원순 서울시장이 9일 유튜브 채널 'KTV 최고수다'에 출연했다. [유튜브 'KTV 최고수다' 캡처]

박원순 서울시장이 추미애 법무부장관 후보자이 검찰개혁을 "잘할 것 같다"고 말했다.
 
9일 유튜브 채널 'KTV 최고수다' 라이브 방송에 출연한 박 시장은 검찰개혁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기본적으로 검찰은 성역없이, 심지어는 살아있는 권력까지도 수사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도 "검찰의 수사 과정이 생중계되다시피 하는 피의사실 공표 문제는 심각하다"고 말했다.
 
이어  "(피의사실공표가 이뤄지면) 검찰 수사 과정에서 이미 한 사람의 인생이 파탄이 나버리는 것"이라며 "그걸 다시 회복하는 것은 불가능하기 때문에 검찰 수사가 굉장히 신중하고 자기 한계를 가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검찰과 언론은 우리 사회 큰 권력"이라며 "권력이 잘못 사용되면 너무나 많은 사람에게 결정적인 피해를 입힐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진행자가 "그렇다면 추 후보자는 검찰 개혁을 잘할 것 같으냐?"고 묻자 박 시장은 "한 가닥 하는 분이니까 잘할 것 같다"고 답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