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0m 드리블 골' 손흥민, BBC 베스트11 선정

중앙일보 2019.12.09 10:40
70m 폭풍 질주에 이은 골을 성공한 손흥민이 BBC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사진 토트넘 인스타그램]

70m 폭풍 질주에 이은 골을 성공한 손흥민이 BBC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사진 토트넘 인스타그램]

70m를 드리블해 골을 터뜨린 손흥민(토트넘)이 영국 BBC 16라운드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왼쪽 미드필더로 이름 올려
BBC "조지 웨아 골과 비견"

BBC 해설자 가스 크룩은 9일(한국시각) 손흥민을 3-4-3 포메이션으로 구성된 베스트11의 왼쪽 미드필더로 뽑혔다. 조지 발독(셰필드 유나이티드), 조던 헨더슨(리버풀), 제임스 매디슨(레스터시티)이 나란히 손흥민과 미드필더에 이름을 올렸다. 공격진에는 해리 케인(토트넘)과 마커스 래시퍼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이 올랐다.
 
손흥민은 8일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번리와 홈 경기 전반 32분 약 70m를 거리를 폭풍같이 질주해 골을 넣었다. 호나우두(브라질), 디에고 마라도나(아르헨티나), 조지 웨아(현 라이베리아 대통령) 등 수퍼 스타를 떠올리게 하는 원더골이었다.
 
가스 크룩은 손흥민의 골을 웨아와 비교했다. 크룩은 "그라운드 끝에서부터 끝까지 달리며 수비수 한 무더기를 떨쳐낸 뒤 골을 넣는, 이런 장면을 보여준 건 라이베리아 대통령이 마지막이었다"면서 "오랜만에 손흥민이 그것을 해냈다"고 말했다. 웨아는 AC밀란에서 뛰던 1996년 베로나를 상대로 82m를 달려 득점에 성공했다. 크룩은 해설위원은 "손흥민의 골은 분명 '올 시즌 최고의 골 장면' 후보감"이라면서 "웨아의 골과 비교할 만하다"고 평가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