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40대 쌍둥이 형제, 천안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

중앙일보 2019.12.04 16:41
[연합뉴스]

[연합뉴스]

충남 천안 야산에서 40대 쌍둥이 형제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4일 천안동남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9시쯤 동남구 안서동 야산에서 쌍둥이인 A(40)씨 형제가 함께 숨져있는 것을 지나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형제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며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하며 이들의 행적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