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찰, 서초서 압수수색…사망 수사관 휴대전화 확보 목적

중앙일보 2019.12.02 17:02
[뉴스1]

[뉴스1]

검찰이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밑에서 행정관으로 근무했던 검찰 수사관의 사망 사건과 관련한 의혹을 규명하기 위해 서초경찰서를 압수수색했다. 
 
2일 수사당국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이날 오후 서울 서초경찰서를 압수수색했다. 전날 극단적 선택을 한 서울동부지검 소속 수사관 A씨의 사망 원인과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을 밝히는데 필요한 A수사관의 휴대전화를 확보하기 위해서다. 
 
검찰은 "고인이 사망에 이르게 된 경위에 대해 한 점의 의문도 없도록 밝히고 이와 관련한 의혹 전반을 신속하고 철저히 규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A수사관은 지난 1일 오후 3시쯤 서울 서초동 한 지인 사무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그는 사망 당일 오후 6시 참고인 신분으로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할 예정이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