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합참 “북한, 초대형 방사포 추정 발사체 발사…비행거리 380㎞”

중앙일보 2019.11.28 17:07
[연합뉴스]

[연합뉴스]

북한이 28일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초대형 방사포로 추정되는 단거리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은 이날 오후 4시 59분 함경남도 연포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초대형 방사포로 추정되는 단거리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사한 발사체의 최대 비행거리는 약 380㎞, 고도는 약 97㎞로 탐지했다고 합참은 전했다. 
 
추가 제원은 한·미 정보 당국이 정밀 분석하고 있다. 
 
합참은 “군은 추가 발사에 대비하여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북한의 행위는 한반도 긴장 완화 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이에 우리 군은 강한 유감을 표명하며 군사적 긴장고조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거듭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지난달 31일 평안남도 일대에서 초대형 방사포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동해 상으로 2발 발사한 지 28일 만이다. 북한은 올해 들어 이번까지 13번째 발사체를 발사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