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남 홍성서 10살 어린이 새마을호에 치여 숨져

중앙일보 2019.11.25 21:19
해당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사진 픽사베이]

해당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사진 픽사베이]

25일 오후 7시 41분쯤 충남 홍성군 홍성읍 학계리 장항선 신성역 인근에서 10살 어린이가 ITX 새마을호 열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한국철도(코레일)에 따르면 이 열차는 선로에 있던 어린이를 미처 보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