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코위, 문 대통령에 "존경하는 형님에 감사" 친분 과시

중앙일보 2019.11.25 17:55
문재인 대통령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25일 부산 한 호텔에서 정상회담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25일 부산 한 호텔에서 정상회담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25일 한·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린 정상회담에서 서로를 “소중한 친구”, “존경하는 형님”이라고 칭하며 각별한 친밀감을 드러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조코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소중한 친구, 조코위 대통령을 제 고향 부산에서 만나 매우 기쁘다"며 "지난달 대통령으로 연임하게 된 것을 다시 한번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에 조코위 대통령은 “존경하는 형님, 문 대통령의 따뜻한 환영에 감사드린다”고 화답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최종적으로 타결한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을 통해 교역이 더 활발해질 것이라며 양국 교류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동남아 국가 중 유일하게 인도네시아와 특별전략적동반자관계를 수립했다"면서 "상호 국빈방문을 포함해 매년 정상회담을 하는 등 전례 없이 긴밀하고 특별한 관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양국은 이제 서로에게 꼭 필요한 나라로, 지난해 교역 규모가 2000억 달러에 도달하는 등 공동번영을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회담으로 양국 간 실질협력 방안은 물론 국제 안보에 이바지하는 논의가 있기를 기대한다"며 "아세안의 공동번영을 위해 양국 우정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소중한 친구, 조코위 대통령을 제 고향 부산에서 만나 매우 기쁘다"며 "지난달 대통령으로 연임하게 된 것을 다시 한번 축하하고, 대통령의 포용적 리더십으로 인도네시아는 더욱 발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조코위 대통령은 "존경하는 형님, 문 대통령의 따뜻한 환영에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1961년생으로 문 대통령보다 8살 어리다.
 
조코위 대통령은 이어 "10월 30일 대통령의 어머니께서 돌아가신 데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세계 경제에 어려움이 예상되는 상황에서 우리의 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며 "두 나라의 경제 협력이 증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9월 한국을 국빈방문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이리아나 여사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와 함께 창덕궁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해 9월 한국을 국빈방문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이리아나 여사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와 함께 창덕궁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2017년 11월 인도네시아를, 조코위 대통령은 지난해 9월 한국을 국빈방문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 방문 당시 두 정상은 예정에 없던 쇼핑몰을 방문해 사과 주스를 마시는 등 친교를 다졌다. 조코위 대통령은 인도네시아의 전통 의상인 '바틱'을 문 대통령에게 선물하기도 했다.
 
조코위 대통령의 한국 국빈방문 당시 문 대통령은 창덕궁에서 공식 환영식을 열었다. 외국 정상의 환영식을 창덕궁에서 개최하는 것은 처음이었다. 조코위 대통령은 "너무 특별한 환영 행사를 해줘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조코위 대통령이 떠난 뒤 페이스북에 "아름다운 가을과 함께 한국에 오신 조코위 대통령 내외가 국빈 방한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돌아가신다"며 "가을밤만큼 우정이 깊어지는 시간이었다”고 적었다.
 
한편 이날 정상회담에 배석했던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조코위 대통령이 문 대통령을 '존경하는 형님'으로 부르며 친밀감을 나타낸 것에 "정상회담에서 이처럼 말하는 것은 극히 이례적으로 두 정상이 매우 친한 관계임을 보여준다"며 "두 분이 친분도 있으나 정책도 비슷해 마음이 통하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