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단식 6일차 황교안…한국당, 나경원 주재 청와대 앞서 현장 최고위

중앙일보 2019.11.25 05:22
청와대 앞에서 닷새째 단식중인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4일 오전 청와대 사랑채 앞에 설치된 텐트 안에서 머무르고 있다. [연합뉴스]

청와대 앞에서 닷새째 단식중인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4일 오전 청와대 사랑채 앞에 설치된 텐트 안에서 머무르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6일 차 단식을 이어간다.
 
황 대표는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오른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의 철회 등을 주장하며 지난 20일부터 단식 투쟁을 벌이고 있다.
 
25일 한국당에 따르면 이날 오전 같은 장소에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연다.
 
회의는 건강 악화로 거동을 최소화한 황 대표 대신 나경원 원내대표가 주재한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