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FOCUS] 쾌적한 환경, 착한 가격의 여주 전원주택단지

중앙일보 2019.11.22 00:02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경기도 여주시 오학동 개발지구 인근 오금동에 단독형 전원 타운하우스 ‘더 블루힐즈’(조감도)가 공급된다. 지난 10월 말 오픈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간 이 타운하우스는 1·2단지 총 100여가구 규모다.
 

더 블루힐즈

쾌적한 생활환경이 우선 눈길을 끈다. 주변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고 신륵사관광지, 남한강수상레져센터, 여성문화센터, 강변유원지, 워터파크, 황학산수목원 등의 관광시설도 가깝다. 단지 안에 물레방아공원, 정자쉼터, 자작나무숲, 지압산책로, 단지입구 자동화게이트 등도 누릴 수 있다.
 
교통 등 생활 인프라도 우수하다. 이 타운하우스가 자리하는 여주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고속도로 IC를 7개나 갖춘 교통의 요지로 타 지역 이동이 편리하다. 제2영동고속도로 대신IC와 동여주IC도 10분 거리다. 농협하나로마트, 은행, 관공서, 학교 등도 5~10분 거리에 불과하다.
 
더 블루힐즈는 전기·통신 지중화와 함께 상·하수도, 통합정화조, 광폭 2차선 아스콘 도로를 갖췄고 분양한지 10일만에 특별공급이 마감됐다. 일반 공급가는 대지 331㎡, 주택 59㎡에 1억3800만원이며 원하는 평수와 맞춤형 설계를 무료로 해준다. 택지만 구매할 경우 10가구 한정 7400만원(331㎡ 기준)이다. 1단지는 내년 5월 입주 예정이며 2단지의 경우 2021년 5월 입주가 가능하다.  
 
문의 031-881-0788  
 
 
심영운 조인스랜드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