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 박항서의 베트남, UAE 꺾고 월드컵 아시아 G조 1위로

중앙일보 2019.11.15 13:57
 
14일 베트남-UAE 경기가 열린 하노이 미딩경기장에서 박항서 감독이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14일 베트남-UAE 경기가 열린 하노이 미딩경기장에서 박항서 감독이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남자축구팀이 14일(현지시각) 오후 하노이 미딩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에서 아랍에미리트(UAE)를 1-0으로 꺾었다. 베트남은 이날 승리로 3승 1무, 승점 10점을 기록하며 G조 선두로 올라섰다.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태국과 비긴 베트남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UAE를 연파했다. UAE는 G조 톱시드 국가다.

하노이 홈경기에서 강호 아랍에미리트(UAE) 1-0으로 꺾어

14일 베트남과 UAE의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G조 경기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고 있다.[EPA=연합뉴스]

14일 베트남과 UAE의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G조 경기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고 있다.[EPA=연합뉴스]

14일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전반 종료 직전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EPA=연합뉴스]

14일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전반 종료 직전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베트남 축구팬들이 14일 하노이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호치민의 사진을 들고 응원을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베트남 축구팬들이 14일 하노이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호치민의 사진을 들고 응원을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14일 UAE와 홈경기 전반 종료 직전 선취골을 기록하자 베트남 축구팬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14일 UAE와 홈경기 전반 종료 직전 선취골을 기록하자 베트남 축구팬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미딩국립경기장에서 홈경기를 가진 베트남은 전반 43분 응우옌 띠엔린이 정면에서 기습적인 중거리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이후 후반전에 돌입한 베트남은 버티기 작전으로 승리를 지켜냈다. UAE 대표팀은 네덜란드 사령탑 출신인 판 마르베이크 감독이 이끌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14일 아랍에미리트(UAE)를 상대로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전 G조 4차전을 펼친 베트남 하노이 미딩국립경기장 앞에서 현지 축구팬들이 태극기를 들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연합뉴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14일 아랍에미리트(UAE)를 상대로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전 G조 4차전을 펼친 베트남 하노이 미딩국립경기장 앞에서 현지 축구팬들이 태극기를 들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연합뉴스]

베트남 축구팬들이 14일 하노이에서 열린 홈경기를 보며 응원을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베트남 축구팬들이 14일 하노이에서 열린 홈경기를 보며 응원을 하고 있다.[EPA=연합뉴스]

 
이날 경기장에는 태극기를 들고 자국팀의 축구응원을 하는 베트남 축구팬들도 눈에 띄었다. 지난 7일 베트남축구협회와 최장 3년(2+1년) 재계약을 맺은 박항서 감독의 매직 신화는 월드컵 예선에서도 계속되고 있다. 베트남은 오는 19일 전통의 라이벌 태국팀과 홈 5차전을 치르게 된다.
최승식 기자 
 

서소문사진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