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美국무부 "지소미아 전적으로 지지…양국 방위성숙도 입증"

중앙일보 2019.11.14 09:30
[연합뉴스]

[연합뉴스]

미국 국무부가 13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의 중요성을 언급하며 유지를 촉구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이날 미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지소미아를 전적으로 지지한다"며 "이는 (한일) 양국 간 방위능력의 성숙도를 입증하고 (한미일) 삼각 협동 능력을 향상한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과 일본이 최근 지소미아에 의한 메커니즘을 통해 필수적인 안보 정보를 공유했다는 것을 알고 있다"면서 "매우 고무적"이라고 평했다.
 
그러면서 "역내 평화와 안보를 유지하고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한 과정에서, 이러한 정보 공유는 동맹국들 사이에서 지소미아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또 "양국이 갈등에 대한 창의적 해법을 지속해서 찾아 나갈 것을 촉구한다"며 "미국은 이 문제에 계속 관여하고 두 동맹국의 대화를 촉진할 준비가 돼 있다"고도 했다.
 
한편 대변인실 관계자는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SMA)에 대해서는 "한국이 동맹 유지를 위해 상당한 재원을 제공한 것에 대해 감사하다"면서도 "트럼프 대통령은 동맹국들이 (방위비 분담금을) 더 낼 수 있다는 기대를 분명히 해왔다"고 거듭 밝혔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