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병준 “대구 출마 사실 아니야…당 요구하면 험지로”

중앙일보 2019.11.12 23:21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오후 대구 중구 김광석길 야외콘서트홀에서 슬기로운 여성행동 주최로 열린 북콘서트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스1]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오후 대구 중구 김광석길 야외콘서트홀에서 슬기로운 여성행동 주최로 열린 북콘서트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스1]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제가 대구 수성갑 출마를 기정사실로 한 것처럼 해석하는 분들이 계신다.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제 입장은 당이 요구하면 험지 출마도 마다치 않겠다는 것에서 변함이 없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험지 출마든, 희생적 역할이든 먼저 당의 구체적인 전략과 제안이 있어야 한다는 점을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대구 중구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콘서트홀에서 저서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북 콘서트를 열었다. 
 
김 전 위원장은 북 콘서트 직후 “김병준이 대구에서 출마하는 것이 당을 위해서도 좋고 국가를 위해서도 좋다고 하는 사람도 있지만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들도 많다”며 “수도권 험지 출마가 맞지 않느냐는 얘기도 있는데 (가능성을) 열어놓겠다”고 말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관련기사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