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카오 영업익 93% 늘었다…3분기 591억원, 4년만에 최고

중앙일보 2019.11.07 08:52
카카오가 지난 3분기 매출 7832억원, 영업이익 591억원을 달성했다고 7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31%, 영업이익 93%가 증가한 수치다.
 
카카오는 3분기에 최대 매출을 경신하고 영업이익은 2015년 이래 가장 높은 성과를 기록하며 구조적으로 내실 있는 건강한 성장을 이뤄냈다고 설명했다.
 
플랫폼 부문 매출은 전 분기 대비 7%,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한 3507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오톡 비즈보드(이하 톡보드) 매출은 전 분기 대비 17% 증가했고,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한 1624억원을 달성했다.
 
포털비즈 매출은 광고 비수기 영향으로 전 분기 대비 8% 하락했으나, 광고 플랫폼 카카오모먼트 및 검색 광고 고도화로 전년 동기 대비 9% 성장한 1261억원을 기록했다.
 
신사업 매출은 전 분기 대비 22%, 전년 동기 대비 105% 증가한 623억원이다. 카카오페이의 온라인 결제처 확대와 금융상품 기반 매출 증가, 모빌리티의 대리운전 서비스 매출 증가 등 신규 사업의 가파른 성장세가 지속된 영향이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4324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6%, 전년 동기 대비 25% 성장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