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훨씬 더 커진 '신차급' 변경 뉴그랜저, 4일부터 사전계약

중앙일보 2019.11.04 16:05
논란의 그랜저 전면부. 보석 모양의 '파라메트릭 주얼' 패턴으로 꾸며졌으며 주간주행등(DRL)으로 '히든 라이팅 램프'가 달려 있다. 시동이 켜 있지 않을 때는 그릴의 일부이지만 시동을 켜면 점등돼 차량 전면부 양쪽에 마치 별이 떠 있는 듯한 모습을 구현한다. [사진 현대자동차]

논란의 그랜저 전면부. 보석 모양의 '파라메트릭 주얼' 패턴으로 꾸며졌으며 주간주행등(DRL)으로 '히든 라이팅 램프'가 달려 있다. 시동이 켜 있지 않을 때는 그릴의 일부이지만 시동을 켜면 점등돼 차량 전면부 양쪽에 마치 별이 떠 있는 듯한 모습을 구현한다. [사진 현대자동차]

3년 만에 ‘신차급’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을 단행한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저’가 4일부터 전국 영업점에서 사전계약을 받고 있다.
 
‘더 뉴 그랜저’는 2016년 11월 출시된 6세대 그랜저의 내·외관과 파워트레인(구동계)까지 모두 바꾼 모델이다. 지난해 연간 베스트셀링카였던 그랜저는 올해 K7 부분변경 모델, 신형 쏘나타 등에 밀려 판매량이 주춤한 상태다. 하지만 말로만 ‘신차급’이 아니라 실제 신차급 변화를 주면서 올해 베스트셀링카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더 뉴 그랜저’는 2.5L 가솔린, 3.3L 가솔린, 2.4L 하이브리드, 3L LPi(LPG 연료 모델) 등 4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출시됐다. 3.3L 가솔린 모델은 현대차의 ‘플래그십(최고급)’ 모델답게 최고출력 290마력을 내는 V형 6기통 엔진이 장착됐다. 응답성이 향상된 ‘랙 구동형 파워스티어링(R-MDPS)’이 기본 적용됐다.
 
새로 개발된 스마트스트림 G2.5 엔진은 속도와 분당 회전수(RPM)에 따라 연료 분사방식을 직분사(GDi)와 간접분사(MPi)로 상황에 따라 최적화하는 기술이 적용됐다. 기존 2.4L 가솔린 엔진보다 정숙성과 연비, 동력성능이 모두 개선됐다는 게 현대차 측의 설명이다.
 
차량 내 공기오염 수준을 알려주고, 초미세먼지를 99%까지 포집하는 공기청정 시스템이 처음 적용됐다. 후진 주차 때 차량이나 보행자 등 장애물을 감지해 운전자에 경고하고 제동까지 하는 ‘후방주차 충돌방지 보조(PCA-R)’ 기능이 달려 있다. 교차로에서 좌회전할 때 직진하는 차량과 충돌을 예방하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교차로 대향차(FCA-JT)’ 기술도 처음으로 적용됐다.  
 
그릴과 헤드램프가 일체형으로 된 전면부 디자인은 호불호가 있지만 실물을 보면 훨씬 낫다는 평가가 나온다. 앞·뒤 바퀴 간 거리(휠베이스)가 40㎜ 늘어나면서 전장은 이전보다 60㎜나 길어졌다. 전폭도 10㎜ 늘어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인테리어는 완전히 바뀌었다. 경계가 없는 12.3인치 디스플레이가 가로로 연결돼 있으며 전자식 변속버튼이 적용됐다. 휠베이스가 늘어나면서 실내공간은 더욱 여유로워졌다. [사진 현대자동차]

인테리어는 완전히 바뀌었다. 경계가 없는 12.3인치 디스플레이가 가로로 연결돼 있으며 전자식 변속버튼이 적용됐다. 휠베이스가 늘어나면서 실내공간은 더욱 여유로워졌다. [사진 현대자동차]

 
인테리어는 완전히 바뀌었다. 12.3인치 디지털 계기반과 12.3인치 디스플레이가 경계가 없는 ‘심리스(seamless)’ 형태로 달려 있다. 기어 시프트 레버가 사라지고 전자식 변속버튼이 달렸으며 최상이 트림에는 터치식 디지털 공조장치도 달린다.
 
트림(차급)은 원하는 편의장비를 고른 뒤 엔진을 옵션처럼 구성할 수 있게 했다. 최상위 트림인 ‘캘리그래피’가 새로 생겼다. 현대차 측은 “향후 다른 차종에서도 ‘캘리그래피’ 트림을 최고급 트림으로 운영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가격은 3294만원에서 시작하며 ▶2.5L 가솔린 3294만~4158만원 ▶3.3L 가솔린 3578만~4399만원 ▶2.4L 하이브리드 3294만~4158만원 등이다. 캘리그래피 트림의 경우 4108만~4529만원이다.  
 
현대차는 ‘더 뉴 그랜저’ 사전계약을 기념해 사전계약 고객 200명을 추첨해 ▶12.3인치 디지털 계기반·터치식 공조 패널 등이 탑재된 ‘플래티넘’ 옵션 ▶19인치 휠과 나파가죽 시트 등이 포함된 ‘디자인 플러스’ 옵션 ▶나파가죽 시트, 스웨이드 내장재 등이 적용된 ‘인테리어 디자인’ 중 한 가지 옵션 패키지는 무상 제공한다.
 
온라인 구매 상담을 신청하고 기대평을 남긴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등(3명) LG전자 스타일러 슬림 ▶2등(5명) 다이슨 퓨어쿨 공기청정기 ▶3등(10명) 뱅앤올룹슨 무선 이어폰 ▶당일 추첨 스타벅스 카페라떼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동현 기자 offram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