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안전성 입증, 풀 체인지 … ‘뉴 아우디’ 인기몰이 재시동

중앙일보 2019.10.31 00:04 1면 지면보기
아우디 8세대 A6에는 252마력과 37.7㎏f.m 토크의 4기통 2.0L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된다.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를 사용하며 복합연비는 11.4㎞/L다. [사진 아우디]

아우디 8세대 A6에는 252마력과 37.7㎏f.m 토크의 4기통 2.0L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된다.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를 사용하며 복합연비는 11.4㎞/L다. [사진 아우디]

아우디의 중형세단 A6는 2003년 한국 출시 이후 2019년 6월 말까지 총 7만6543대가 팔린 인기 모델이다.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와 함께 독일을 대표하는 고급 비즈니스 세단으로 통한다. 매년 전 세계에서 20만대 넘게 팔린다.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대표 선수’ A6의 완전변경 모델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최고 등급
안전 패키지 ‘프리센스 360°’장착

아우디 A6는 1968년 ‘아우디 100’이라는 이름으로 처음 시장에 나왔다. 100이라는 숫자는 최고출력 100마력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로 모델명에 이용됐다. A6라는 이름을 쓴 것은 1994년(4세대)부터다.
 
2015년 ‘디젤 게이트’ 이후 개점휴업 상태였던 아우디가 ‘대표 선수’인 A6의 완전변경 모델로 국내 시장 반등을 노린다. 8세대 모델인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출시로 한국 시장에서 수입차 강자의 면모를 재확인하겠다는 전략이다.
 
8세대 A6는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 기관인 유로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 협회(IIHS)에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를 받으며 안전성을 입증했다. 새 아우디 A6는 실내외 디자인이 모두 달라졌다. 국내 출시 사양에는 전면 그릴과 범퍼, 디퓨저 등에 ‘S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기본으로 넣어 멋스러운 느낌을 키웠다.
 
지붕 전체를 덮는 파노라믹 루프, 상대 운전자의 눈부심을 막아주고 더 멀리 밝게 비추는 매트릭스 LED 헤드램프, 조명이 살아 움직이는 듯한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LED 테일램프도 눈에 띈다.
 
전 세대 대비 길어진 전장과 휠베이스 덕분에 보다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갖게 됐다. 패들 시프트와 열선이 적용된 3스포크 스티어링 휠, 앰비언트 라이트 패키지가 기본 장착됐다.
 
실내는 계기반이 디스플레이로 꾸며진 ‘버추얼 콕핏 플러스’ 가 탑재되며, 센터페시아에는 2개의 모니터로 구성된 ‘듀얼 터치스크린 내비게이션’이 장착된다. 터치를 하면 진동으로 알려주는 햅틱 피드백 기능도 있다. 스마트폰 연동 기능을 비롯해 무선충전, 실내 4곳의 온도 조절을 모두 다르게 할 수 있는 4존 에어컨 등 다양한 편의 사양이 탑재된다.
 
아우디의 안전장비 패키지인 ‘프리센스 360°’도 달린다. 차간 거리를 유지해주는 어댑티브 크루즈 어시스트, 차량에서 내릴 때 사고 위험을 알려주는 하차 경고 시스템, 교차로에서 차량이 접근해오는 것을 알려주는 교차로 보조 시스템 등도 적용된다.
 
아우디 커넥트 시스템도 탑재되는데, ‘마이 아우디(myAudi)’ 애플리케이션으로 차량 원격제어, 차량상태 확인과 차량찾기, 긴급출동 요청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상급 사양인 프리미엄 모델에는 차량 외부 및 내부의 공기를 측정하고 시각화된 정보를 통해 공기의 질을 관리할 수 있는 ‘프리미엄 에어 패키지’도 장착된다.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은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한국에서 특히 많은 사랑을 받아온 ‘아우디 A6’의 8세대 모델을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경쟁력 있는 상품 구성과 가격으로 신형 A6를 선보임으로써 더욱 많은 고객에게 아우디의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의 판매 가격은 6679만 7000원이며,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의 가격은 7072만 4000원이다.
 
 
오토뷰=김기태 PD  kitaepd@autoview.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