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영남 의료인들과 함께하는 KIMES Busan 2019

중앙일보 2019.10.29 17:53
KIMES BUSAN 2018 참가사 제품 시연

KIMES BUSAN 2018 참가사 제품 시연

부산을 중심으로 영남을 아우르는 지역특화 의료산업전시회
지역경제 활성화와 의료시혜 확대를 위해 2019 부산의료기기 전시회(KIMES Busan 2019)가 11월 1일(금)부터 3일(일)까지 3일간 한국이앤엑스와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부산경남 대표방송 KNN이 공동주최하고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부산광역시의사회, 부산광역시병원회, 부산테크노파크, 의학신문사 등 관련 기관과 단체의 후원으로 부산 벡스코(BEXCO) 제2전시장 1층 전관에서 개최된다.
 
부산을 중심으로 영남 의료인들의 축제의 장이 될 이번 행사에서는 대한방사선사협회 부산광역시회, 부산광역시 물리치료사회에서 보수교육을 동시에 개최하여 영남지역의 병원관계자가 대거 참석할 것으로 기대되며, 부산지역 주요병원인 부민병원, 척시원병원, 김해바른병원이 참가하여 미래 병원 의료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부산대치과병원과 세계로치과병원에서는 전시장 내에 치과검진센터를 운영하여 무료검진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다채로운 행사를 통하여 1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내방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자체의 다양한 지원, 국내의료산업 성장 견인
KIMES BUSAN 2018 부산경남 대표방송 KNN 생방송.

KIMES BUSAN 2018 부산경남 대표방송 KNN 생방송.

특히, 금번 KIMES Busan 전시회에서는 부산테크노파크에서 차세대 재활복지의료기기 산업육성사업의 일환으로 기업의 국내외 시장개척에 도움을 주고자 공동관을 구성하여 지원을 한다. 그리고, 김해산업진흥의생명융합재단에서는 지역 클러스터–병원 연계 창업 인큐베이팅 지원사업을 통해 창업지원 및 마케팅 지원을 위해 공동관을 설치 운영한다. 또한, 성남산업단지에서는 성남 미니클러스터 의료공동관을 운영하여 각 의료기업의 협업을 통한 시너지 도출과 공동 마케팅을 지원하고 있다.  
 
전시회 트렌드와 다양한 혜택
최근 관심이 높은 로봇재활관, 피부 및 뷰티케어관, 멸균 및 소독기자재관 등 다양한 테마관을 구성하여 최신 트렌드 장비들을 한눈에 볼 수 있게 구성하였으며, 대만의료기기 협회와의 협업을 통해 대만 국가관을 구성하였다. 또한, KIMES 해외 네트워크를 통해 러시아, 태국, 몽골 등에서 바이어를 초대하여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한다.
 
전시회 관람 안내
의료관련인들의 참관 편의를 위하여 부산대병원/양산부산대병원과 벡스코간의 셔틀버스를 운행하며, 의료관계인의 방문을 위하여 토/일요일에도 전시한다.  
 
개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료는 3천원으로 오는 10월 29일(화)까지 KIMES Busan 2019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시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전시회 실무 주최측인 한국이앤엑스 KIMES Busan 2019 사무국이나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