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 미군기지 캠프워커 공사장서 폭발물 발견…인근 주민 대피

중앙일보 2019.10.25 12:18
대구 앞산에서 내려다본 미군 부대. [연합뉴스]

대구 앞산에서 내려다본 미군 부대. [연합뉴스]

대구 남구 미군 부대 캠프워커 안 공사장에서 폭발물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인근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다.
 
대구 남구청 등에 따르면 폭발물은 25일 오전 11시쯤 캠프워커 안에서 평탄화 작업을 하던 한 인부가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내용을 전달받은 남구청은 만약의 상황에 대비해 폭발물이 발견된 장소 반경 50m 안 주민들을 긴급 대피시켰다.
 
남구청 관계자는 "다행히 폭발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며 "오후 2시쯤 폭발물 처리반이 투입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