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덕션폰'이라던 아이폰 11 공식 출시…'11 프로'가 최고 인기

중앙일보 2019.10.25 10:56
아이폰 11 시리즈가 25일 국내 정식 출시됐다. 아이폰 11 시리즈는 4G(LTE)만 지원한다는 한계와 바뀐 뒷면 디자인때문에 ‘인덕션(주방기구)’이나 ‘면도기’란 별칭까지 얻었지만 탄탄한 수요층을 바탕으로 전작과 비슷한 수준의 예약 판매 실적을 거두며 순항 중이다.
  
아이폰11 국내 출시, 구매 대기자 입장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애플 가로수길 매장에서 열린 애플 아이폰11 국내 출시 행사를 찾은 구매 대기자들이 매장 안으로 입장하고 있다. 2019.10.25   hih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아이폰11 국내 출시, 구매 대기자 입장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애플 가로수길 매장에서 열린 애플 아이폰11 국내 출시 행사를 찾은 구매 대기자들이 매장 안으로 입장하고 있다. 2019.10.25 hiho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K텔레콤이 예약 구매자를 분석했더니 20대 고객이 44%로 절반 가까이를 차지했다. 30대 고객이 전체의 37%로 뒤를 이었다. KT 사전예약 구매 고객도 20대가 46%로 가장 많았고, 30대 30%, 40대 이상 17%, 10대 7% 순으로 집계됐다.  
 
모델별로는 SK텔레콤의 경우, 크기와 성능이 중간급인 아이폰 11 프로를 선택한 고객이 44.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아이폰 11(34.5%), 아이폰 11 프로 맥스(20.8%) 순이었다. SK텔레콤의 온라인몰인 ‘T월드다이렉트’에서 아이폰 11 시리즈를 예약 구매한 고객의 92.6%는 아이폰XSㆍXS 맥스, 아이폰X 등 아이폰 11 시리즈의 전작을 이용 중인 것으로 집계됐다. 애플 제품에 대한 충성도가 그만큼 높았다는 의미다.  

관련기사

SK텔레콤에서는 아이폰 11 화이트 색상이 인기가 많았고, KT에서는 퍼플이 가장 인기가 많았다. 아이폰 11 프로ㆍ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미드나이트 그린 색상에 대한 선호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트리플카메라가 장착된 아이폰 11 프로·프로맥스'. [애플 제공]

트리플카메라가 장착된 아이폰 11 프로·프로맥스'. [애플 제공]

이통사들은 이날 출시 행사를 열고 고객 유치에 나섰다. SK텔레콤은 이날 오전 11시 서울 성수동 피어59 스튜디오에서 사전 구매 고객 200명을 무작위 초청해 아이폰 11 출시 행사 ‘디스트릭트 0(district 0)’을 열었다. 헤이즈, 폴킴 등 가수가 참여해 미니콘서트를 진행한다. KT는 광화문 KT스퀘어에 사전예약 고객 55명 초청해 다양한 경품 증정 행사를 진행했다. LG유플러스는 강남 직영점에서 추첨으로 선발된 애플 단말기 매니어 11명에게 아이폰 11 프로, 아이패드 7세대, 애플워치5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개최했다. 이날 애플 직영점인 ‘애플 가로수길’에도 오전 8시 개장 시간에 맞춰 신제품을 구매하려는 고객들로 북적였다.  

 
김경진 기자 kjin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