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요아킴 베리스트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가 15일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 대 북한 경기를 자신의 트위터에 게재했다. 이날 경기에는 관중이 없었다. [요아킴 베리스트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 트위터]

요아킴 베리스트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가 15일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 대 북한 경기를 자신의 트위터에 게재했다. 이날 경기에는 관중이 없었다. [요아킴 베리스트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 트위터]

어제 평양에서 열린 남북 축구 대결. 관중도 없고 취재·생중계도 없었습니다. BBC는 “북한 vs 한국. 세계에서 가장 이상한 더비에 초대합니다”라고 했습니다. 팬들은 5G 통신시대에 문자로 경기 상황을 접해야 했습니다.
 
자존심 상한다는 반응이 많습니다. “작년 평창 동계 올림픽 때는 육로 이동, 체류비 지원, 응원단 좌석까지 배려해 주었건만... 돌아온 건 푸대접”이라고 합니다. 0-0 무승부로 종료된 경기. 경기를 보지 못해 답답한 팬들은 공정성 또한 의심했습니다. 북한이 홈에서 망신당하는 모습을 주민들에게 보여주지 않기 위해 그랬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경기를 참관한 지아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은 “역사적인 매치를 위해 꽉 찬 경기장을 볼 수 있길 기대했지만 관중이 전혀 없어서 실망했다”고 했는데요. 스포츠의 정치화 자체를 우려하는 시각도 있습니다. “안전을 위해 적성국 간에는 경기를 하지 못하게 하자” 등 규정을 신설하자는 제안도 나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했던 '2032년 서울 평양 공동올림픽'도 다시 생각해보자"는 목소리도 많았습니다. e글중심이 네티즌의 의견을 모았습니다. 
 
* 어제의 e글중심 ▷ 탈조선을 꿈꾼다…"자녀 스펙 만들어 줄 능력이 없어서"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트위터
"국제 경기라는 게 관중 수익이라는 것도 있죠. 헌데 지금 북한은 수익성 자체가 없다는 게 증명이 된 셈인거죠. 흥행 점수 빵점. 이래가지고 무슨 2032년 남북공동 올림픽을 개최할 수 있겠어요? 말도 안 되는 거죠. 아무도 경험할 수 없는 공동 개최 적자 올림픽 되는 건 뻔한 거죠."

ID '@DaenialKimtweet'

#트위터
"육로 이동, 체류비 지원, 응원단 좌석까지 배려해 주었건만 돌아온 건 완전 푸대접이네요."

ID '@admiralsim'

#에펨코리아
"그리고 작년에 미키타리안이 유로파 결승 못 뛴 것도 적성국이라 그런 건데 그 두 나라도 예선에서 같은 조로 안 묶인다 함. 적성국이면 아무리 정치개입을 싫어해도 피파가 참작해줄 수밖에 없음. 우선은 안전이 최우선이기 때문에. 피파가 경계하는 건 정치가 축구 국대의 인기를 이용해먹으려는 것, 내가 다 해먹을 건데 정부들이 개입하면 골치 아프니까 돈 터치."

ID '존잘러하메스' 

#네이버
"자체 규정을 신설하던지 해야지, 다른 게임도 아닌 월드컵 예선전을 이 따위로 치른다는 게 말이 되나? 중계권으로 막대한 돈만 챙길 게 아니라, 상식적인 게임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에도 신경을 써야 할 것이다. 피파는 자체 규정 마련하고, 당사국이 불응할 경우 무조건 몰수패를 줘야 한다."

ID ‘델리알리’

#에펨코리아
"2010 월드컵 때 브라질한테 지긴 했지만 1 대 2라는 스코어로 선전하였기에. 나름 기대를 갖고 2차전(포르투갈전)을 파격적으로 생중계를 했는데... 7 대 0 대패."

ID '033'

#유튜브
"관중 하나 없이 중계 금지하는 나라. 상식적으로 초고속 5G 인터넷 시대에 있을 수 있는 일인가?"

ID 'jame AHN' 


장서윤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