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균관대,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 내년 3월 신설

중앙일보 2019.10.16 13:49
성균관대학교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 신입생 모집 요강.

성균관대학교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 신입생 모집 요강.

성균관대학교(총장 신동렬)는 미디어와 문화예술 분야를 융합해 연구와 실무 중심 교육을 함께 진행하는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을 내년 3월 신설한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디어와 문화예술 융합 인재 양성 목표
2020년 1학기 3월 입학 신입생 10월 28일(월)까지 모집

신설되는 특수대학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디어 테크놀로지를 통한 소통과 문화예술 경영 정책 분야 연구와 실무 능력을 겸비한 융합인재를 양성하고 재교육하는 것을 목표로 기존의 언론정보대학원과 문화융합대학원을 융합하여 확대 재편하였다.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에는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와 문화융합학과 2개의 학과가 신설된다.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는 ①디지털저널리즘, ②광고홍보, ③문화콘텐츠, 문화융합학과는 ①문화예술경영, ②엔터테인먼트경영, ③도시공간문화, ④유네스코국제문화정책, ⑤휴비즈니스 세부 전공으로 각각 구성된다.  
 
주임교수로 박현순 교수(전 PR학회장), 장병희 교수(엔터테인먼트 학회 이사), 금희조 교수(전 한국언론학회 이사), 신동진 교수(건축학과), 서미혜 교수(전 한국방송학회 이사), 최희정 교수(사회복지학과) 등 각 학문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현장 중심의 교육 목표를 동시에 추구하기 위해 등 미디어와 문화예술 업계의 수준 높은 교수진이 강의를 진행한다.  
 
미디어문화융합대학원 신설을 준비하는 금희조 원장은 “급변하는 미디어 문화예술 환경을 주도하는 융합대학원의 교육 목표에 맞춰 학생들은 자신이 속한 학과와 전공에 국한되지 않고 강좌를 자유롭게 수강하고 각 분야 학계와 현업을 대표하는 전문가가 지도하는 강의와 교육 프로그램, 현장실습과 프로젝트 등에 참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20년 1학기 3월 입학 신입생 모집은 10월 14일부터 10월 28일까지 진행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