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 어울림 세상

중앙일보 2019.10.06 01:01
너는 왜 남의 땅에 꽃을 피운 거냐? 
남의 땅이라니 본래 내 땅이었다네.
주변을 둘러봐라 너는 이방인이야.
본래 내 땅이고 너는 굴러온 풀씨야.
 
네 땅이다 내 땅이다 그만 다투시라.
그 땅 떠날 수 없는 자네들 아닌가.
혼자 보다 둘이 있으니 더 멋지네.
잘 어울려 살라는 하늘 선물이야.
촬영 정보
분홍 빛 솜사탕 핑크뮬리가 한창이다. 코스모스와 어울려 있는 핑크물리가 더 아름다워 보인다. 렌즈 70~200 mm, iso 100, f 6.3, 1/400초.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