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연비 묻고 기부 더블로 가!" 사랑의열매 광고 나선 '곽철용'

중앙일보 2019.10.03 18:13
최근 온라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곽철용' 캐릭터. [사진 영화 '타짜' 캡처]

최근 온라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곽철용' 캐릭터. [사진 영화 '타짜' 캡처]

‘마포대교는 무너졌냐’ ‘묻고 더블로 가’ ‘내가 달건이 생활을 열일곱부터 했다’ ‘어이 젊은 친구, 신사답게 행동해’….
최근 온라인 세상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영화 ‘타짜’(2006년 개봉)의 대사들이다. 이 대사를 했던 ‘곽철용’ 캐릭터가 갑작스레 뜨면서 해당 배역을 맡았던 배우 김응수(58)씨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범죄와의 전쟁' 등 여러 출연 영화를 활용해 패러디하기도 한다.
 
이런 인기를 바탕으로 김응수씨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광고에 나선다.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출연료를 받지 않는 ‘노개런티’ 조건이다. 김씨 소속사 오에스엔터테인먼트의 하우성 대표는 “김응수 본인 뜻에 따라 재능기부 출연을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배우 김응수씨. [사진 오에스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응수씨. [사진 오에스엔터테인먼트]

'곽철용' '아이언드래곤'이라는 별명을 얻은 김응수씨는 광고계 러브콜에도 기부 광고에 관심을 가졌다. 결국 사랑의열매 출연 제의를 받아들이고 재능기부로 나서게 됐다. 김씨는 "나눔은 소중한 것이고, 이를 알리는 일은 그 무엇보다 가치 있다. 기쁜 마음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김누리 사랑의열매 마케팅본부장은 "김씨는 남녀노소 모두의 사랑을 받는 스타로 '다양한 개인의 기부로 세상을 바꾸어가는, 나눔으로 행복한 세상'에 최적화된 모델"이라고 밝혔다.
 
그는 현재 출연 중인 tvN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촬영이 마무리되는 이달 말께 광고를 촬영한다. 광고는 영상과 포스터 등으로 제작된다. 사랑의열매 연말 모금캠페인 '희망 2020 나눔캠페인'이 시작되는 다음 달 20일 전후에 TV, 영화관, 유튜브 등에서 만나게 된다.
정종훈 기자 sakeh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