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北유엔대사 “美, 싱가포르 선언 이행이 조선반도 평화 관건”

중앙일보 2019.10.01 00:37
김성 유엔주재 북한대표부 대사. [연합뉴스]

김성 유엔주재 북한대표부 대사. [연합뉴스]

 
김성 유엔주재 북한대표부 대사는 30일(현지시간) 유엔 총회 연설에서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전을 공고히 하는 관건은 2018년 6월 싱가포르에서의 역사적 조미(북미) 수뇌상봉에서 채택된 공동성명의 철저한 이행”이라고 말했다.
 
김 대사는 이날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74차 유엔총회 일반토의’ 연설을 통해 “지금까지 조미관계가 긴장 격화와 악순환을 벗어나지 못하는 것은 전적으로 미국이 시대착오적 대조선 적대시 정책에 매달리는데 기인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미국이 우리와 공유할 계산법을 가질 충분한 시간을 가졌을 것으로 보고 미국과 앉아 포괄적 논의를 할 것을 천명했다”면서 “기회의 창일지 위기의 계기가 될지는 미국이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