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한 가족] 환절기 떨어지는 기력 북돋는 한약재 침향

중앙일보 2019.09.23 00:03 건강한 당신 6면 지면보기
 환절기에는 신체가 피로감을 느낀다. 기력이 떨어지면서 면역력이 약해지기 쉽다. 이럴 땐 신체에 활력을 불어넣는 식품을 챙겨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광동제약의 ‘침향환’(사진)은 활력 증진, 체질 개선, 건강 증진, 영양 공급에 도움을 주는 건강식품이다. 심신의 허약함을 치료할 때 주로 활용하는 한약재인 침향·녹용을 주원료로 만들었다. 부족한 혈과 양기를 보충해 준다.
 
침향은 수령 30년 이상의 침향나무에 상처가 생기면 그 부분에서 분비되는 끈적끈적한 액체인 수지가 응집한 것을 말한다. 이 물질이 10~20년간 숙성하면서 만들어진 것이 바로 침향이다. 침향은 간과 신장의 기운을 돋우고 기혈 순환, 진정 작용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녹용도 대표적인 보양 한약재다. ‘침향환’은 여기에다 홍삼·산삼배양근을 비롯해 비수리(야관문)·아카시아벌꿀·당귀·숙지황·산수유 등 몸에 좋은 13가지 부원료를 함께 담았다.
 
광동제약은 오늘부터 ‘침향환’ 2박스(박스당 30일분)를 구입하는 고객에게 1박스를 추가로 증정하는 ‘2+1’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는 전화(1899-1260)로만 진행되며 제품에 대한 상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민영 기자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