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러시아 “불법조업 北어선 2척 나포…국경수비대 3명 부상”

중앙일보 2019.09.17 23:20
조업 중인 북한 어선. 사진과 기사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조업 중인 북한 어선. 사진과 기사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러시아 당국이 동해상에서 불법 조업 중이던 북한 어선 2척을 나포했다고 17일(현지시간) 타스 통신 등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 국경수비대 소속 연방보안국(FSB)는 이날 “국경수비대가 수자원 보호 활동을 하던 중 동해상의 러시아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불법으로 조업하던 북한 어선 2척과 소형 어선 11척을 발견해 그중 21명의 선원이 탄 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밝혔다.
 
특히 “45명의 선원이 탄 두 번째 어선 선원들은 러시아 국경수비대 요원들에게 무력 공격을 감행했다”며 “그 과정에서 3명의 수비대원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북한 승무원들이 어떤 무기를 사용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FSB는 이후 불법 어업을 한 북한 어선 2척을 모두 나포해 러시아로 예인했다고 전했다. 2척의 어선에는 모두 56명의 북한 승무원이 탑승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