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짜릿한 시승, 다양한 체험…온 가족 오감 충전 나들이

중앙일보 2019.09.17 00:02 2면 지면보기
재미 가득한 오토파크
인간의 가장 보편적인 이동 수단인 자동차는 최첨단 과학기술의 접목으로 날로 진화하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 체험관과 박물관을 가면 그 변화상을 눈으로 확인하고 몸으로도 느낄 수 있다. 과거부터 미래 자동차까지 눈앞에 펼쳐진다. 우리에게 친숙한 자동차는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모두 좋아하는 아이템. 최근 자동차 체험관과 박물관은 복합 놀이공간이자 문화 충전소로 변모했다. 면허가 없는 자녀도 함께 입장할 수 있다. 오감만족을 보장하는 ‘오토파크’로 여행을 떠나보자.
 

자동차 하이엔드 문화 공간

국내 완성차 업계 최초의 브랜드 체험관, 현대자동차의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서울 강남 도산공원 사거리의 웅장한 유리창 건물에 매달려 있는 9대의 자동차가 주변을 압도한다. 현대자동차만의 실험 정신을 예술적으로 풀어낸 첫 번째 자동차 문화 집합소다.
 
1층 스튜디오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작가들이 펼치는 예술 작품을 관람하며 자동차 문화와 예술을 감상할 수 있다. 작가가 자신의 꿈을 표현한 시를 바탕으로 구성한 대형 설치 작품과 영상 작품을 감상하며 한가로운 한때를 보내도 좋다.
 
2층 공간은 자동차 마니아를 위한 서재와 카페 공간이다. 특히 오토 라이브러리에는 약 4000권의 자동차 관련 서적과 예술·문화 등 문화 서적이 빼곡하다. 4층 키즈 라운지에는 아이들을 위한 특별한 공간이 마련돼 있다. 아이들이 직접 만드는 페이퍼 토이, 모형 자동차, 어린이 도서 등 즐길 거리가 다양하다. 36개월 이상의 아이를 돌봐주는 전문 스태프도 상주하고 있으니 가족이 함께 방문하기에 좋다.
 
운영 오전 9시~오후 9시(매달 첫째 주 월요일 휴관)
 

다이내믹 트랙 투어 체험의 장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는 축구장 33개를 합친 24만㎡ 면적으로 아시아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BMW코리아가 경험(Experience), 즐거움(Joy), 친환경(Green)을 주제로 드라이빙과 전시, 주니어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자동차 문화를 경험하도록 만든 다이내믹 자동차 체험관이다. BMW가 독일과 미국에 이어 세 번째로 만든 자동차 브랜드 체험관이지만 체험 프로그램만큼은 으뜸이다. 관람객은 다양한 BMW 차종을 탑승해 보는 것은 물론 최장 2.6㎞의 드라이빙 트랙에서 전문 드라이버가 운전하는 ‘택시 프로그램’도 체험해볼 수 있다.
 
실내엔 다양한 브랜드의 신차를 관람할 수 있는 ‘드라이빙 갤러리’, 어린이들을 위한 ‘주니어 캠퍼스’ 시설이 있다. 특히 2층 ‘주니어 캠퍼스’에선 친환경 자동차를 직접 만들어 보는 ‘주니어 캠퍼스 워크샵’, 미취학 어린이들에게 바른 교통법규를 교육하는 ‘키즈 드라이빙 스쿨’ 등 아이들을 위한 체계적인 자동차 과학 프로그램을 운영하니좋은 가족 체험학습에 안성맞춤이다.
 
운영 드라이빙 센터 오전 9시~오후 6시(매주 월요일 정기 휴관)
 

낭만 숨 쉬는 클래식카 무료 시승

1998년 경기도 용인시에 개관한 ‘삼성화재교통박물관’은 전시 위주의 단순한 박물관이 아니다. 자동차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 다채로운 전시를 비롯해 아이와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있다.
 
야외 애니카 공원에서 진행되는 ‘클래식카 시승’은 이미 박물관의 명물로 자리 잡았다. 무료 이용이라 더욱 인기다. 매일 오전 11시, 오후 2시, 4시 세 차례 진행된다. 박물관 내 기념품점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하면 된다.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도 다양하다. 4~7세 유아 대상 자동차 마스코트 모자 만들기, 8~11세 초등학생 대상 ‘시발자동차 만들기(우리나라 최초 자동차)’ 프로그램을 유료로 이용할 수 있다.
 
‘자동차 박사’가 들려주는 해설 프로그램도 무료다. 매일 오전 11시, 오후 2시, 4시에 전시 자동차의 숨겨진 이야기를 들을 수 있고, 매일 오후 3시엔 클래식카의 탄생과 기술적인 특징을 배워볼 수 있는 해설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운영 오전 10시~오후 6시(11~2월 오후 5시까지, 매주 월요일 휴관)
 
 
글=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사진=각 업체
먼지알지 런칭 이벤트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