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산업기술대,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술 인력양성 사업 선정

중앙일보 2019.09.16 10:31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직무대행 박철우·이하 산기대)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산학프로젝트 기반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술 전문인력양성 사업’에 선정돼 연간 4억원씩, 5년간 총 20억원을 지원받는다.
 

반도체장비 전공트랙과정 운영, 5년간 20억원 지원

본 사업은 중소·중견 기업 중심의 반도체 소재·부품·장비업계가 지속적으로 요청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석·박사학위과정과 비학위형 단기 과정으로 운영된다.  
 
산기대는 메카트로닉스공학과, 기계설계공학과, 나노반도체공학과, 전자공학부가 참여하며, 학위과정과 단기 과정은 반도체 장비 제어 및 공정 인력 교육에 특화되어 있다.  
 
김기현 책임교수(메카트로닉스공학과)는 “해외 의존도가 높은 반도체 장비산업의 기술 자립화를 위해 전문 인력을 적시에 공급해야 한다”며 “본 사업과 학사학위과정의 LINC+ 주문식 반도체 장비트랙을 공동 운영하여 반도체 장비 전문 인력을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은 한국반도체산업협회 주관으로 산기대를 비롯해 명지대, 성균관대, 인하대, 충남대, 한국기술교육대 등 6개 대학과 41개 중견·중소기업이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먼지알지 런칭 이벤트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