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 폐쇄된 중국 베이징 질주하는 미사일과 전차

중앙일보 2019.09.15 15:36
14일 밤 중국 베이징 거리는 폐쇄됐다. 차량통행이 전면 금지된 베이징 중심 도로엔 일련의 군용차량들이 미사일 등 첨단무기를 싣고 질주했다. 아래사진은 로이터가 이날 밤 베이징 한 건물 유리창을 통해 찍은 사진들이다. 대형 미사일과 무인기 등이 목격됐다.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기념 열병식 리허설을 위해 베이징 중심가 거리가 폐쇄된 14일 밤 미사일을 실은 군용 차량이 도로를 따라 이동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기념 열병식 리허설을 위해 베이징 중심가 거리가 폐쇄된 14일 밤 미사일을 실은 군용 차량이 도로를 따라 이동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14일 밤 베이징 거리에서 목격된 무인기. [로이터=연합뉴스]

14일 밤 베이징 거리에서 목격된 무인기. [로이터=연합뉴스]

14일 밤 미사일을 실은 군용차량이 베이징 거리를 지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14일 밤 미사일을 실은 군용차량이 베이징 거리를 지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장갑차 등이 14일 밤 베이징 거리를 이동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장갑차 등이 14일 밤 베이징 거리를 이동하고 있다.[로이터=연합뉴스]

 
이들 첨단무기들은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인 오는 10월 1일 국경절에 선보일 신무기들이다. 중국은 지난달 29일 건국 70주년인 올해 국경절에 역대 최대 규모의 열병식을 열고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신무기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선언한 바 있다.
 
14일 밤 이들 무기의 행렬은 많은 시민이 지켜봤다.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기념 열병식 리허설을 위해 베이징 중심가 거리가 폐쇄된 14일 밤 시민들이 첨단무기들을 싣고 천안문 광장으로 이동하는 차량들을 지켜보고 있다.[AP=연합뉴스]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기념 열병식 리허설을 위해 베이징 중심가 거리가 폐쇄된 14일 밤 시민들이 첨단무기들을 싣고 천안문 광장으로 이동하는 차량들을 지켜보고 있다.[AP=연합뉴스]

14일 밤 베이징 거리를 지나는 군용차량을 사진 찍고 있는 시민들. [AP=연합뉴스]

14일 밤 베이징 거리를 지나는 군용차량을 사진 찍고 있는 시민들. [AP=연합뉴스]

베이징 시민들이 14일 밤 폐쇄된 도로를 이동하는 장갑차를 휴대폰으로 사진찍고 있다. [AP=연합뉴스]

베이징 시민들이 14일 밤 폐쇄된 도로를 이동하는 장갑차를 휴대폰으로 사진찍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날 밤 베이징 시내를 이동한 무기들은 열병식 예행연습을 위해 이동했다. 중국 정부는 지난 7ㆍ8일에 이어 베이징 천안문(天安門) 광장을 14∼15일 이틀간 폐쇄했다. 이에 관광객들은 중국의 추석인 중추절 연휴(13~15일)였지만 이틀동안 천안문을 관람하지 못했다. 1차 연습 때는 총 9만여 명이 참가해 열병식, 분열식, 군중 퍼레이드 등을 점검했다.  
 
15일 낮엔 J-20 스텔스 전투기와 공중급유기도 베이징 상공에서 목격됐다. AP에 따르면 중국은 건국 70주년을 맞아 열병식과 기타 기념행사를 준비하면서 연과 드론, 포획 비둘기 등을 베이징 중심가에서 띄우는 것을 2주 이상 금지했다.
 
J-20 스텔스 전투기가 15일 베이징의 수도 위를 날고 있다. [AP=연합뉴스]

J-20 스텔스 전투기가 15일 베이징의 수도 위를 날고 있다. [AP=연합뉴스]

15일 베이징 상공을 비행하고 있는 공중급유기.[AP=연합뉴스]

15일 베이징 상공을 비행하고 있는 공중급유기.[AP=연합뉴스]

 
10만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릴 예정인 국경절 행사는 열병식에 이어 군중 퍼레이드와 불꽃놀이, 문화 공연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조문규 기자

서소문사진관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