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언주 이어 박인숙도···"조국 아웃" 한국당 삭발 도미노

중앙일보 2019.09.11 12:10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은 11일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발해 삭발했다. 김숙향 서울 동작갑 당협위원장도 삭발에 동참했다. 전날에는 무소속 이언주 의원이 같은 장소에서 조 장관 임명을 비판하며 삭발했다.
 
김숙향 자유한국당 동작갑 당협위원장(왼쪽)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을 하고 있다. 오른쪽은 함께 삭발한 박인숙 의원. [연합뉴스]

김숙향 자유한국당 동작갑 당협위원장(왼쪽)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을 하고 있다. 오른쪽은 함께 삭발한 박인숙 의원. [연합뉴스]

박 의원은 삭발이 진행되는 동안 ‘문재인 아웃! 조국 아웃!’이라고 적은 플래카드를 들었다. 그는 삭발 전 성명서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즉시 조국 장관을 해임하고 국민께 사과하라”며 “조국 일가를 둘러싼 모든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약속하라”고 말했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과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했다. [뉴스1]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과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며 삭발했다. [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삭발을 마친 박인숙 의원을 격려하고 있다. [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삭발을 마친 박인숙 의원을 격려하고 있다. [뉴스1]

 
황교안 대표와 김도읍 대표 비서실장, 김성태 전 원내대표,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 등은 삭발식을 찾아 박 의원을 격려했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오른쪽)과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하기에 앞서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오른쪽)과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이 11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을 요구하며 삭발하기에 앞서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당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박 의원 등의 삭발과 관련해 “문재인 정권의 무도함에 대해 제도권 내 저항을 넘어선 저항이 필요하다는 수순으로 가고 있지 않을까 하는 심각한 우려가 있다”며 “어제 법무부에서 나타난 일은 도저히 상상하지 못할 일로, 이에 대한 저항의 표현”이라고 말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