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인영 “文 대통령, 고뇌에 찬 결단…조국, 사법개혁 명령에 충직하길”

중앙일보 2019.09.09 11:57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김경록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김경록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9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에 대해 "대통령이 고뇌에 찬 결단을 했다고 생각한다. 조 장관은 사법개혁을 하라는 국민의 명령에 충직하게 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이날 오전 11시30분 조 후보자를 비롯한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 6명에 대한 임명을 발표했다.
 
청와대의 발표 직후 이 원내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이 총력 투쟁을 한다고 한다'는 질문에 "국민의 목소리를 누구도 독단적으로 해석할 수는 없는 문제겠지만 우리는 청문회 과정에서 진실과 거짓의 충돌이 있었고 진실의 가치가 진군하기 시작했다고 말씀드렸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국회는 국회 나름대로 국민의 명령 받들여 국회 일정을 진행해 나갈 것이고, 수사는 수사대로, 검찰개혁, 탈검찰의 법무 행정 그것은 그것대로 책임있게 임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조 후보자를 둘러싼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서는 "이미 청문회와 기자간담회에서 조 후보자 스스로가 자신과 자신과 관련된 수사에 일체 관여하지 않겠다고 말했다"며 "조 후보자 가족 관련 수사는 엄정하고 객관적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