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상] 조국 청문회…여당은 ‘엄호’, 야당은 ‘공세’

중앙일보 2019.09.06 18:47
6일 국회에서 열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에서 여당은 방패였고, 야당은 창이었다. 장제원ㆍ주광덕 등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각종 의혹을 제기했고, 송기헌ㆍ백혜련 등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각종 의혹에 대해 철벽 수비했다. 이에 따라 야당 의원들의 질문 목소리는 공세적이었고, 여당 의원들은 각종 의혹을 조목조목 반박하거나 해명 기회를 주는 식으로 엄호 수준의 질문을 이어갔다. 아래는 이날 이어진 여당과 야당의 질문들이다.  

김한솔ㆍ여운하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