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양양고속도로 터널서 버스와 승용차 추돌…30여명 부상

중앙일보 2019.08.10 18:34
[연합뉴스=독자 제공]

[연합뉴스=독자 제공]

10일 오후 3시 50분께 경기도 가평군 서울양양고속도로 창의터널 안에서 2중 추돌 사고가 발생해 30여명이 부상을 입었다.  
 
이날 터널 안에서 소렌토 차량과 쏘나타 차량 간의 추돌 사고가 발생했고 두 차량이 1차선 쪽으로 밀리면서 1차선에 있던 관광버스와 추돌했다.  
 
[연합뉴스=독자 제공]

[연합뉴스=독자 제공]

이 사고로 차량이 심하게 부서지고 버스가 전도돼 30여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현재까지 사망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을 수습하며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