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재차관보 “불확실성 확대…과도한 시장불안엔 적극 대응”

중앙일보 2019.08.06 08:38
 
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보가 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중회의실에서 열린 '금융시장 관계기관 합동점검반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보가 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중회의실에서 열린 '금융시장 관계기관 합동점검반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방 차관보는 이날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연 관계기관 합동점검반 회의에서 “정부는 엄중한 상황인식을 갖고 관계기관과 함께 시장 동향을 예의주시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미국 재무부가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는 등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모습”이라면서 “향후에도 이런 대내외 리스크 요인들의 전개에 따라 국내 금융 외환시장 변동성 확대 가능성이 상존한다”고 진단했다.
 
그는 “시장 변동성이 과도하게 확대되면 이미 준비된 ‘컨틴전시 플랜’(비상계획)에 따라 상황별 시장 안정 조치를 신속하고 과감하게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