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움 2군 감독 스펜서, 음주운전 적발 신고

중앙일보 2019.08.05 09:54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쉐인 스펜서 퓨처스(2군)리그 감독이 음주운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키움 히어로즈 스펜서 2군 감독. [사진=키움 히어로즈]

키움 히어로즈 스펜서 2군 감독. [사진=키움 히어로즈]

키움 구단에 따르면, 스펜서 감독은 지난 4일 음주운전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을 구단에 자진 신고했다. 키움 구단은 스펜서 감독의 자진신고를 접수한 직후 한국야구위원회(KBO)에 통보했다.
 
키움 구단에 따르면 스펜서 감독이 사고를 일으킨 건 아니다. 뒤에서 주행하던 차의 신고로 음주운전이 적발됐다고 전해졌다. 키움 구단은 "이 사안에 대해 다음 주 중 경찰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구체적인 경위는 다음주 경찰 조사가 진행된 이후 별도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프로야구 선수들의 음주운전이 잇따른 가운데 외국인 2군 감독까지 음주운전을 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야구팬들의 원성이 크다. 키움 구단은 경찰 조사 결과에 따라 별도 징계위원회를 열어 물의를 일으킨 스펜서 감독에게 강력하고 엄중한 책임을 물을 방침이다.
 
키움 구단은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팬과 KBO리그 회원사 및 모든 관계자께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입장을 표명했다.KBO 사무국은 "우선 키움 구단에서 경위서를 받은 뒤 상벌위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식 기자 see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