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남길·장나라 7년 연애뒤 결혼설···"사진 악의적 조작, 강경대응"

중앙일보 2019.08.05 09:20
배우 김남길(왼쪽)과 장나라. [일간스포츠]

배우 김남길(왼쪽)과 장나라. [일간스포츠]

배우 김남길(38)과 장나라(38)가 결혼설을 부인했다.
 
김남길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5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오늘 나온 김남길 결혼설은 근거 없는 악의적인 캡처 조작으로 판명됐다"며 "최초 유포자를 찾아 강경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장나라 측 역시 "결혼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장나라는 오는 10월 방송할 SBS TV 드라마 'VIP' 촬영에만 매진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날 오전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김남길과 장나라가 7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결혼한다는 소문이 확산했다. 연예 전문 매체 디스패치가 관련 내용을 온라인에 게재했다가 삭제했다는 설이 등장했다.
 
하지만 관련 사진에 또 다른 매체의 워터마크가 찍혀 있는 등 합성 의혹이 일었다.
 
소문을 확인한 디스매치 측은 "김남길-장나라 결혼 관련 '디스패치 캡처 사진'은 합성이다"라고 밝혔다. 매체 측은 "누군가 자사 홈페이지 메인화면을 오려 붙인 조작 화면"이라며 "김남길-장나라 열애와 결혼에 대해서는 아는 바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