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여중생 조은누리양 실종 11일 만에 구조

중앙선데이 2019.08.03 00:21 647호 11면 지면보기
지난달 23일 충북 청주의 한 야산에서 가족과 헤어진 여중생 조은누리(14)양이 실종 11일 만인 2일 오후 구조됐다. 군 수색대는 충북 보은군 회인면 신문리 산 35번지 야산 정상 부근에서 조양을 발견해 충북대 병원으로 후송했다. 다리에 긁힌 상처가 많지만,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양은 어머니와 남동생, 지인 등 10명과 함께 숲 산행 체험을 하던 중 홀로 하산하다 사고를 당했다.

선데이 배너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